HOME 야구 KBO
SSG랜더스, '배트 체벌 행위' 이원준 퇴단 결정
정현규 기자 | 2023.07.13 17:22

SSG랜더스는 지난 12일 자체 징계 위원회를 열고, 최근 배트 체벌 행위로 물의를 일으킨 이원준 선수에 대해 퇴단을 결정했다.

구단은 이번 사안이 프로야구 발전을 저해하는 심각한 사안이라고 판단, 구단에서 취할 수 있는 가장 강력한 제재인 퇴단 조치를 결정했다.

이에 SSG는 13일 한국야구위원회(KBO)에 이원준 선수에 대한 웨이버 공시도 요청했다.

한편, 얼차려를 지시한 나머지 2명에 대해서는 KBO 상벌위원회의 결과에 따라 조치키로 했으며, 조만간 재발 방지 대책 등 후속 조치도 발표할 예정이다. 

하지만 이미 전신인 SK와이번스 시절 폭행사건이 있었던 장소에서 반복되는 사고는 구단 운영의 허점을 고스란히 드러내고 있어 큰 문제로 지적되고 있다. 재발 방지책도 신뢰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