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엔터테인먼트 TV연예
류준열·한소희 열애설 인정…"혜리와 헤어진 뒤 알게 돼"
이진원 기자 | 2024.03.17 02:50
한소희와 류준열 [연합뉴스]

한소희와 류준열이 열애설이 불거진 지 하루 만에 연인 사이임을 인정했다. 아울러 류준열이 옛 연인 혜리와 헤어진 뒤 한소희와 알게 됐다며 이른바 '환승 연애' 의혹을 부인했다.

한소희는 16일 개인 블로그에 올린 글에서 "좋은 감정을 가지고 관계를 이어가는 사이는 맞지만, 환승이라는 단어는 배제해주셨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어 "서로 마음을 주고받은 당시는 이미 2024년의 시작이었고, 그분과의 결별은 2023년 초에 마무리됐으며 결별 기사는 11월에 나왔다고 들은 바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류준열이나 혜리 등 다른 당사자들의 이름을 직접 언급하진 않았다. 맥락상 전날 불거진 열애설을 인정한 것으로 풀이된다.

류준열의 소속사 씨제스 스튜디오 역시 이날 입장문을 내 "류준열이 올해 초부터 한소희와 좋은 마음을 확인하고 만남을 가지고 있다"며 "류준열은 결별 후 한소희를 알게 됐고 최근 마음을 확인한 것"이라고 밝혔다.

씨제스 스튜디오는 "불필요한 오해와 억측이 난무해 배우의 인격권이 심각하게 침해당하고 있다"며 "악의적인 비방과 모욕적인 게시물들의 허위 사실에 의한 명예훼손, 모욕과 인격권 침해에 법적 대리인을 통해 강력하게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한소희와 류준열은 두 사람이 하와이에서 시간을 보내는 장면이 목격됐다는 글이 전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퍼지면서 열애설이 불거졌다.

하지만 류준열과 한소희의 소속사는 각 배우가 하와이에 머무는 것은 사실이라고 인정하면서도 열애설과 목격담에 대해선 사생활이라는 이유로 명확하게 밝히지 않았다.

이런 상황에서 류준열의 옛 연인 혜리와 열애설이 불거진 한소희가 같은 날 SNS에 각자 류준열과의 관계를 염두에 둔 것으로 추정되는 글을 올려 이목을 끌었다.

배우 겸 가수 혜리 [연합뉴스]

혜리는 SNS에 하와이를 연상케 하는 휴양지 사진과 함께 "재밌네"라는 글을 올리고 류준열에 대한 팔로우를 취소했다.

이어 한소희도 SNS에 "'환승연애' 프로그램은 좋아하지만 제 인생에는 없다"며 "저도 재미있네요"라고 썼다.

혜리와 한소희가 올린 글을 두고 누리꾼이나 팬들은 류준열이 연인과의 관계를 정리하기 전에 다른 사람을 만나는 이른바 '환승'을 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오랜 연인 사이였던 류준열과 혜리의 결별은 작년 11월 알려졌다.

한소희는 전날 자신이 SNS에 올린 글에 대해 이날 블로그에서 "찌질하고 구차했다"며 "가만히 있으면 됐을 걸 제가 환승했다는 각종 루머와 이야기들이 보기 싫어도 들리고 보이기 때문에 잠시 이성을 잃고 결례를 범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점은 그분께도 사과드릴 것이며 현명하게 대처하지 못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