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승장 최태웅 감독 “우리 팀은 조금 더 좋아질 것이다”
의정부=홍성욱 기자 | 2022.11.09 21:27
최태웅 감독. (C)KOVO

현대캐피탈 최태웅 감독은 자신감에 찬 표정이었다. 9일 의정부 원정길에서 KB손해보험에 3-0 완승을 거둔 때문이었다.

지난해 최하위였던 현대캐피탈은 1라운드 종반 상황에서 2위를 마크하고 있다. 더 이상 만만한 상대가 아니다.

최태웅 감독은 “선수들이 자신감을 얻은 것은 확실한 것 같다. 하고자하는 동작을 실천하고 있다. 오레올의 경험이 선수들에게 잘 전달되는 것 같다. 그게 큰 힘이라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니콜라가 앞 경기에서 워낙 잘해 심도있게 분석했다. 계속 블로킹과 수비로 압박하려고 노력했다”라며 승리의 원인을 돌아봤다.

최태웅 감독은 “우리 팀은 좀더 좋아질 거라 예상한다. 상대가 우리를 만나면 긴장을 한다던지, 우리 경기력이 좀더 앞설 것이라는 느낌은 가지고 있다. 지난 2년 동안 느끼지 못했던 부분이다”라고 목소리에 힘을 줬다.

오레올의 체력 관리 부분에 대해 최태웅 감독은 “오레올은 개별 스케줄을 따로 진행한다. 관리는 당연히 해줘야 한다. 본인이 정상적으로 했던 일정과는 지금 조금 다르다. 오레올도 2라운드까지는 자신의 몸이 조금 무거울거라고 했다. 그 말을 믿을 수밖에 없다. 하지만 오레올이 오늘처럼만 한다면 감독 입장에서 더 바랄 게 없다”라고 만족감을 표시했다.

현대캐피탈은 오는 12일 OK금융그룹과 1라운드 마지막 경기를 펼친다.

의정부=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정부=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