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류현진의 한화 복귀...이번 주 안에는 공식 발표될 듯
정현규 기자 | 2024.02.21 17:27
기자회견하는 류현진 [연합뉴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의 KBO리그 복귀가 이번 주 내로 공식 발표될 것으로 보인다.

21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류현진은 이번 주 한화 이글스와의 계약 절차를 마무리하고 일본 오키나와에 마련된 구단 스프링캠프에 합류할 전망이다.

이날 한화 관계자는 "오늘 발표는 어렵게 됐다"면서도 "다만 계약은 좋은 분위기에서 마무리하고 있다"고 전했다.

당초 계약이 이날 최종 확정될 것이라는 예측이 지배적이었지만, 그보다는 며칠 더 늦어지게 됐다.

복귀 자체와 계약 얼개에 대해선 사실상 합의를 이룬 만큼 구체적인 조문화 작업을 거치고 양측의 내부 의사결정 절차를 밟는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한화 구단은 계약서에 도장을 찍는 대로 류현진의 KBO리그 복귀 신청서와 함께 한국야구위원회(KBO) 사무국에 제출할 예정이다.

임의해지 선수로 공시돼있는 류현진은 국내 무대로 돌아오려면 복귀 신청서를 KBO 총재에게 제출하고 허가를 얻어야 한다.

앞서 한화는 류현진에게 '4년 기준 총 170억 원+α'를 제시했다. 170억 원은 모두 보장 금액인 것으로 알려졌다.

4년 170억 원은 총액과 평균 연봉(42.5억 원) 모두 KBO리그 최고 규모다. 여기에 보너스 또는 류현진의 편의를 위한 계약 조항이 추가될 것으로 보인다.

전날 한화는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사무국으로부터 류현진이 자유계약선수(FA) 신분이라는 회신을 받아뒀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