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메가 차단한 1세트 연속 블로킹’ GS칼텍스, 정관장에 이번에도 3:0 완승
홍성욱 기자 | 2023.11.14 22:25
환호하는 실바. (C)KOVO

GS칼텍스가 1라운드에 이어 2라운드 맞대결에서도 정관장을 3-0으로 눌렀다.

GS칼텍스는 14일 서울장충체육관에서 펼쳐진 도드람 2023-2024 V-리그 정관장과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0(27-25, 25-19, 25-15) 승리를 거뒀다.

이 승리로 GS칼텍스는 6승 2패 승점 17점으로 2위를 이어갔다. 선두 흥국생명(7승 1패 승점 20)에도 승점 3점 차로 다가섰다.

반면 연패를 기록한 정관장은 4승 4패 승점 11점으로 4위에 머물렀다.

1세트 22-19까지는 정관장의 페이스였다. 하지만 GS칼텍스는 강소휘의 공격 득점으로 1점을 따라붙은 뒤, 실바와 한수지가 나란히 블로킹 벽을 쌓아 메가의 두 차례 공격을 연속으로 가로막았다. 순식간에 흐름은 GS칼텍스쪽으로 넘어왔고, 전광판은 22-22를 가리켰다.

강소휘의 추가점으로 역전에 성공한 GS는 실바의 두 차례 득점으로 1세트를 27-25로 따냈다. 이날 경기 승패의 갈림길이었다.

2세트와 3세트는 GS칼텍스의 완승이었다. GS칼텍스는 실바가 34점을 올렸고, 강소휘가 12점을 거들었다. 공격득점 50-40 우위, 서브득점 6-1 우위 속에 범실은 13개로 상대(17개)보다 4개가 적었다.

정관장은 지아가 17점, 메가가 16점을 올렸지만 국내 선수들은 보이지 않았다. 특히 중원 활용은 제로에 가까웠다.

GS칼텍스는 17일 선두 흥국생명을 상대로 연승에 도전한다. 정관장은 18일 한국도로공사를 만난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