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정민철 전 한화 단장, MBC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으로 복귀
정현규 기자 | 2023.01.30 15:38
정민철 해설위원. (C)MBC스포츠플러스

정민철 전 한화이글스 단장이 MBC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으로 다시 돌아온다.

MBC스포츠플러스는 30일 정민철 전 단장이 MBC스포츠플러스의 해설위원으로 합류했다고 발표했다.

정민철 해설위원은 “많은 섭외가 있었지만, 고민을 길게 하지 않았다. MBC스포츠플러스에 대한 좋은 기억이 많다. 고민 없이 다른 제안을 거절하고 MBC스포츠플러스를 선택했다”고 말했다.

정민철 해설위원은 KBO리그를 대표하는 레전드다. 한화에서 1999년 우승의 주역으로 활약했고 통산 161승(통산 다승 2위), 8년 연속 10승 이상을 기록했다. 이러한 활약을 바탕으로 KBO리그가 선정한 레전드 40인에 이름을 올렸다.

현역 은퇴 후 코치 생활을 경험한 정민철 해설위원은 2015년부터 2019년까지 MBC스포츠플러스의 해설위원으로 활약하며 재치 있는 입담과 깊이 있는 해설을 선보였다.

2019년 10월 한화의 10대 단장에 선임되며 잠시 마이크를 내려놓은 정민철 해설위원은 MBC스포츠플러스의 인연을 놓지 않고, 3년의 단장 임기를 마치고 다시 해설위원으로 돌아왔다.

정민철 해설위원은 “다시 해설로 돌아와 흥분된다. 해설이 결코 쉬운 일이 아니란 것을 알고 있다. 야구 경력이 길지만, 야구를 다 안다고 말할 수 없다. 기본부터 다시 돌아보겠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정민철 해설위원은 2월 1월부터 방송되는 ‘엠스플 in 캠프’에 합류한다. ‘엠스플 in 캠프’는 10구단의 생생한 소식뿐만 아니라 미국 애리조나에서 실시되는 WBC 훈련까지 취재할 예정이다. ‘엠스플 in 캠프’는 평일 오후 6시, 주말 오후 5시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