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포토존 포토존
'수비 성공일까? 실패일까?' 김연경과 양효진, 네트 사이 대화
김용근 기자 | 2023.01.11 22:56

11일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펼쳐진 흥국생명과 현대건설의 4라운드 경기에서 흥국생명 김연경(왼쪽)과 현대건설 양효진이 네트를 사이에 두고 수비 성공과 실패 여부를 두고 미소 지으며 손동작을 하고 있다 [인천=김용근 기자]

김용근 기자  oravni@naver.com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