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KIA, 27일 홈경기 시구에 ‘트로트 퀸’ 윤수현
정현규 기자 | 2021.08.26 09:07
윤수현(C) iw엔터테인먼트

KIA타이거즈가 27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홈경기에서 트로트 가수 윤수현을 초청, 승리기원 시구 이벤트를 개최한다.

윤수현은 이날 롯데 자이언츠와의 경기에 시구자로 나서 KIA의 승리를 기원한다.

윤수현은 “요기 베라 선수의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라는 말처럼, 끝까지 역전의 기회가 있고, 모든 순간에 긴장감이 흐르는 야구를 정말 좋아한다”면서 “이렇게 시구 기회를 얻게 돼 영광이며, KIA타이거즈 선수들을 열심히 응원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차세대 트로트 퀸’으로 불리는 윤수현은 ‘천태만상’, ‘꽃길’, ‘사치기사치기’, ‘손님 온다’ 등 여러 히트곡으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