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한국배구연맹, 조선행 심판실장 선임...사무국 조직 개편도 단행
홍성욱 기자 | 2021.07.10 06:50
신임 조선행 심판실장. (C)KOVO

한국배구연맹(총재 조원태)이 신임 심판실장에 조선행 위원을 선임했다. 

2020-2021 시즌 심판실장을 수행했던 유근강 실장의 계약만료에 따라 조선행 위원이 새 심판실장이 됐다.

조선행 심판실장은 프로배구 출범부터 심판으로 활약하며 2018년 은퇴 이후에는 심판위원을 지내며 경력을 이어왔다. 조 실장은 프로배구 심판 관리, 운영 등 전반적인 업무를 총괄하게 된다.

또한 연맹은 조직 활성화 및 인재 선장 도모를 위해 조직 개편을 실시했다. 이영호 팀장이 마케팅팀을, 김대진 팀장이 경영관리팀을, 전상석 팀장이 제도개선팀을 각각 이끈다. 

홍보팀 이영주 사원과 경영관리팀 신주예 사원은 대리로 승진했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