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SSG, 독립리그에서 활약하던 우완 사이드암 투수 신재영 영입
정현규 기자 | 2021.06.07 15:52
신재영. (C)SSG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SSG 랜더스는 7일 경기도 독립야구연맹리그 시흥 울브스에서 활동하고 있는 우완 사이드암 투수 신재영을 영입했다.

SSG는 선발 투수진의 뎁스 강화를 위해 이번 영입을 추진했다.

2012년 NC다이노스에서 데뷔한 신재영은 이듬해 4월 넥센히어로즈로 트레이드 됐다. 신재영은 2016년 15승 7패 평균자책점 3.90으로 신인상을 수상했으나 지난 해 7경기에 등판해 평균자책점 12.60을 기록하는데 그치며 시즌 종료 후 재계약 불가 통보를 받았다.

이후 프로무대 복귀를 위해 경기도 독립야구연맹리그 시흥 울브스에 입단한 신재영은 올해 독립야구연맹리그에서 6경기에 등판해 22이닝을 투구하며 17 피안타 30탈삼진 평균자책점 3.27을 기록하고 있다.

신재영은 “독립리그에서 뛰면서 일구일구에 대한 간절함과 감사함을 배웠다. 다시 프로 선수의 꿈을 이뤄 설렌다. 기회를 주신 SSG 구단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현재 팀 상황을 잘 알고 있다. 어떤 보직이 주어지더라도 팀에 반드시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신재영은 9일 SSG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