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KBO, 호국보훈의 달 ‘나라사랑큰나무’ 달기 캠페인 동참
정현규 기자 | 2021.06.04 15:14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KBO(총재 정지택)는 호국보훈의 달인 6월을 맞이해 국가유공자에 대한 예우와 존경을 표시하고,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을 고취하기 위해 국가보훈처에서 시행하는 ‘나라사랑큰나무’ 달기 캠페인에 동참한다.

6월 4일부터 6일까지 3연전 기간 동안 잠실(SSG:두산), 창원(한화:NC), 광주(LG:KIA), 수원(롯데:KT), 고척(삼성:키움) 등 5개 구장에서 열리는 경기에 출전하는 10개 구단 선수단은 선열들의 애국심과 자유와 희망이 담긴 대한민국의 든든한 버팀목을 표현한 상징물인 ‘나라사랑큰나무’ 패치를 모자와 헬멧에 착용하고 경기에 나선다.

국가보훈처는 광복 60주년이자 6·25전쟁 55주년이었던 2005년부터 나라 사랑의 소중함을 되새기고자 본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으며, KBO리그는 2012년부터 이에 동참해 오고 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