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8회 역전극’ 삼성, 4연승으로 선두 질주, ‘최하위’ 롯데는 5연패 수렁
정현규 기자 | 2021.05.05 22:13
역전타의 주인공 피렐라. (C)삼성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삼성이 대전 원정길에서 8회초 역전극을 펼치며 4연승으로 선두를 내달렸다. 반면 롯데는 홈인 사직에서 5연패에 빠지며 최하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삼성은 5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펼쳐진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와의 경기에서 4-1로 승리했다.

이 승리로 4연승을 내달린 삼성은 17승 10패를 기록하며 선두를 이어갔다. 주말 3연전을 쓸어담는 이후 어린이날 경기까지 승리한 삼성이었다.

선취점은 한화가 냈다. 한화는 7회말 선두 김민하의 좌전 안타와 임종찬의 희생 번트로 만든 기회에서 최재훈과 유장혁이 연속 볼넷으로 만루 기회를 만들었다.

삼성은 선발 라이블리에 이어 던지던 최지광 대신 임현준을 마운드에 올려 정은원을 삼진 처리했다. 이후 마운드는 심창민이 대신했다. 하지만 폭투로 실점했다.

8회초 삼성은 역전극을 만들었다. 1사 후 이학주와 김상수의 연속 내야 안타에 이어 구자욱의 좌중간 적시타로 1-1 동점에 성공했다. 피렐라는 바뀐 투수 강재민을 공략해 좌월 2루타로 2-1 역전을 끌어냈다.

강민호는 우중간 2타점 적시타로 4-1을 전광판에 새겼다.

이후 삼성은 8회말 우규민에 이어 9회말 오승환을 마무리로 올려 승리를 지켜냈다.

삼성은 심창민이 승리 투수가 됐고, 우규민이 홀드, 오승환이 세이브를 챙겼다.

잠실에선 LG가 두산에 7-4 승리를 거두며 어린이날 웃었고, 고척돔에선 키움이 KT에 14-0 대승을 거뒀다. 창원에선 SSG가 NC와 홈런 대결 끝에 13-12로 신승을 거뒀고, 부산에선 KIA가 초반부터 힘을 내며 롯데에 8-5로 승리했다. 롯데는 5연패에 빠지며 최하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 2021 프로야구 순위 5월 5일 현재 >

[순위] 팀 / 승패 / 승률 / 게임차

[1] 삼성 / 17승 10패 / 0.630 /

[2] KT / 15승 11패 / 0.577 / 1.5

[3] LG / 14승 12패 / 0.538 / 2.5

[3] SSG / 14승 12패 / 0.538 / 2.5

[5] 두산 / 13승 13패 / 0.500 / 3.5

[5] KIA / 13승 13패 / 0.500 / 3.5

[7] NC / 12승 14패 / 0.462 / 4.5

[8] 키움 / 12승 15패 / 0.444 / 5

[9] 한화 / 11승 15패 / 0.423 / 5.5

[10] 롯데 / 10승 16패 / 0.385 / 6.5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