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야구 MLB
'최지만 동점 홈런에도' 탬파베이, 휴스턴에 3:4 패배...승부는 6차전으로
정현규 기자 | 2020.10.16 11:47
최지만. (C)GSM스포츠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이 동점 홈런을 터뜨렸지만 팀이 역전패했다. 

최지만은 1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2020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 5차전에서 5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2회초 첫 타석과 4회초 두 번째 타석에서 볼넷을 고르며 출루했던 최지만은 2-3으로 추격한 5회초 2사 1루에서 세 번째 타석에 들어서 중전 안타로 찬스를 이었다. 하지만 이어 나온 마르고가 3루 땅볼로 물러나며 득점으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1점 차 리드로 끌려가던 탬파베이의 해결사는 최지만이었다. 최지만은 8회초 선두 타자로 나서 조시 제임스의 패스트볼을 그대로 받아쳐 오른쪽 담장을 넘기는 큼지막한 동점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최지만의 홈런포가 디비전시리즈에 이어 다시 한 번 빛나는 순간이었다. 

하지만 기쁨도 잠시였다. 탬파베이는 9회초 선두 타자 주니노의 좌전 안타 이후 기회를 살리지 못했고, 휴스턴이 9회말 1사후 코레아가 끝내기 홈런을 터뜨리며 기사회생했다.

3연승 후 연패를 당한 탬파베이는 6차전에서 다시 월드리시즈 진출을 노리게 됐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