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김선빈, 1000안타 기념 1000만 원 기부
정현규 기자 | 2020.06.05 14:44
김선빈. (C)KIA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KIA타이거즈 내야수 김선빈이 자신의 1000안타 기록 달성을 기념하며 위기 가정 아동지원을 위해 1000만 원을 기부했다.

지난 2008년 타이거즈 유니폼을 입고 KBO 무대에 데뷔한 김선빈은 지난 5월 27일 수원 KT전에서 KBO리그 역대 97번째 1000안타를 달성했다.

김선빈은 자신의 기록 달성을 기념하며 최근 굿네이버스에 위기가정 아동 지원을 위해 써달라며 1000만 원을 전달했다. 기부금은 위기 가정 아동들을 위한 심리 치료비 및 복지 프로그램에 사용될 예정이다.

김선빈은 “어린 시절 어려운 환경 속에서 어렵게 야구를 시작했던 만큼 어려운 상황의 어린이들과 기쁨을 함께 누리고 싶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아이들과 함께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말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