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프로농구 데이터 활용 경진대회’ 열려...'팀명륜동' 최우수상
정현규 기자 | 2019.01.14 16:58
사진=KBL 제공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KBL과 KSPO가 공동 주최한 프로농구 데이터 활용 경진대회의 결선 심사가 지난 12일 KBL센터에서 진행됐다.

프로농구 관련 데이터를 비즈니스에 접목할 수 있는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주제로 한 이번 경진대회에는 총 41팀이 참가신청을 해 최종 5팀이 결선에 올랐다. 

최우수상을 차지한 ‘팀명륜동’은 성균관대 학생들로 이루어진 팀으로 'KBL 선수 유형 추천 시스템'을 주제로 NBA와 KBL의 비슷한 유형의 선수를 매칭할 수 있는 알고리즘을 분석해 국내 NBA 팬들의 KBL 유입을 위한 다양한 활용 방안을 제시했다. 

우수상은 ‘Oil Miracle’팀, 장려상은 ‘챌린저’팀과 ‘토샷추’팀이, 특별상은 ‘B.A.S ketball’팀이 차지했다.

최우수상 1팀에게 상금 300만 원, 우수상 1팀에게는 상금 200만 원, 장려상 2팀에게는 각 100만 원, 특별상 1팀에게는 상금 50만 원이 수여됐다.

KBL과 KSPO는 향후에도 경기 데이터의 다양한 활용을 통해 프로농구의 관심 증대 및 데이터 전문가 양성을 위한 경진 대회 개최를 진행할 계획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