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K리그
상주 윤빛가람, K리그1 38R MVP로 선정
정현규 기자 | 2018.12.06 11:49
윤빛가람. (C)프로축구연맹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상주의 극적인 ‘잔류 드라마’를 이끈 윤빛가람이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8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윤빛가람은 지난 1일 상주 시민운동장에서 펼쳐진 서울과의 마지막 경기에서 박용지의 결승골을 도우며 팀의 K리그1 잔류를 이끌었다.

이날 상주의 중앙 미드필더로 선발 출장한 윤빛가람은 특유의 킥 감각으로 시종일관 위협적인 장면을 만들어 냈다. 후반 19분에 터진 상주의 선제골도 윤빛가람의 발끝에서 시작됐다. 패널티 박스 바깥에서 강하게 때린 윤빛가람의 슈팅은 박용지의 발에 맞아 방향이 바뀌며 서울의 골망을 흔들었다. 

박용지의 한 골을 끝까지 잘 지켜낸 상주는 승점 3점을 챙겨 승점 40점으로 서울과 동률을 이루었다. 잔류 경쟁팀이었던 서울에 다득점부문 앞선 상주는 극적으로 11위에서 탈출, K리그1 잔류에 성공했다.

<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8R 베스트11 > 

# MVP : 윤빛가람(상주)

# FW : 문선민(인천), 찌아구(제주)

# MF : 네게바(경남), 윤빛가람(상주), 박한빈(대구), 남준재(인천)

# DF : 정동호(울산), 알렉스(제주), 이창용(울산), 김호남(제주), 

# GK : 윤보상(상주)

# 베스트팀 : 인천

# 베스트매치 : 인천-전남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