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야구 MLB
'퀄리파잉 오퍼 수용' 류현진, 20일 귀국해 개인 훈련
정현규 기자 | 2018.11.16 18:02
류현진. (C)스포츠타임스DB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LA다저스)이 20일 귀국한다.

류현진의 국내 매니지먼트사 에이스펙코퍼레이션(대표 유현수)은 16일 보도자료를 통해 류현진의 입국 사실을 밝혔다.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포스트시즌 선발 무대에 오른 류현진은 LA다저스의 월드시리즈 준우승에 기여했다.

2018시즌 15경기에서 평균 자책점 1.97을 기록하며, 좋은 경기력을 보여준 류현진은 구단의 퀄리파잉 오퍼를 수용하며, 2019년도에도 LA 다저스의 선발 로테이션과 함께 월드 시리즈 우승을 목표로 활약한다.

입국 후 안정적인 휴식과 국내 스케쥴을 소화하며, 2019년도 시즌 준비 하며, 개인 훈련을 소화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