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야구 MLB
오타니 "일본인 여성과 결혼했습니다" SNS로 깜짝 발표...일본 언론은 정규방송 중단하며 속보
정현규 기자 | 2024.02.29 22:23
오타니 쇼헤이 [AP=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활약하는 일본인 '슈퍼스타' 오타니 쇼헤이(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깜짝 결혼 발표를 했다.

오타니는 29일(한국시간) 자신의 SNS에 일본어와 영어로 "여러분께 결혼했다는 소식을 알린다"며 "일본 여성과 결혼해 새 인생을 살게 됐다"고 썼다. 장난스럽게 반려견 데코핀의 얼굴을 결혼 발표 글에 담기도 했다.

일본어로는 "새로운 팀과 새로운 환경에서 새 출발 한다. 두 사람(한 마리도·반려견 데코핀을 칭함)이 힘을 합해 서로를 응원하고, 팬 여러분과 함께 걸어가고자 한다"며 "내일 결혼에 관한 취재에 응하겠으니 가족을 향한 무례한 취재는 자제해 달라"고 부탁했다.

오타니는 일본을 넘어 미국 메이저리그에서도 가장 주목받는 스타 플레이어다. 전 세계 스포츠 역대 최대 규모인 10년 7억 달러(약 9천200억 원)에 다저스와 계약하며 주목도는 더 커졌다.

'스포츠 부호 명단'에 이름을 올린 오타니는 엄청난 금액을 기부하고, 지인에게 기꺼이 고가의 선물을 하는 등 미담을 쏟아내기도 했다.

수년 동안 오타니는 슈퍼스타로 주목받았지만, 사생활은 거의 노출되지 않았다. 열애설이 불거지긴 했지만, 모두 사실무근으로 드러났다.

일본 언론도 아직 오타니 아내에 관한 정보를 파악하지 못했다. 오타니는 아내에 관해 "내게 매우 특별한 사람"이라고만 소개했다.

오타니의 결혼 소식은 일본에서도 큰 화제가 됐다. 오타니가 이날 오후 자신의 SNS에 결혼했다는 내용의 글을 올리자 공영방송인 NHK는 정규 방송 화면 위에 자막으로 '오타니 결혼 발표, 상대는 일본인 여성'이라는 속보를 내보냈다.

민영방송도 정규 방송을 일시 중단하고 오타니의 결혼 소식을 신속하게 전했다. 주요 신문도 자사 홈페이지 톱 기사로 오타니의 결혼 소식을 게재했다.

최대 일간지인 요미우리신문은 이날 오후 내내 오타니가 반려견 데코핀과 함께 찍은 사진과 함께 "오타니 쇼헤이가 결혼 발표"라는 기사를 홈페이지 머리기사로 올렸다.

마침 이날은 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현직 일본 총리로는 처음으로 국회 정치윤리심사회에 출석해 집권 자민당의 '비자금 스캔들'에 대해 다시 한번 사과하는 정치적으로 중요한 일이 있었지만 오타니 결혼에 밀렸다.

포털 사이트 관련 기사에는 "결혼 축하한다"는 축하 댓글이 끝없이 이어져 일본에서 그의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교도통신은 "한국에서도 호감도가 높은 오타니 결혼에 한국도 놀랐다"면서 "연합뉴스가 '오타니의 사생활은 거의 노출되지 않았다. 열애설이 불거지긴 했지만, 모두 사실무근으로 드러났다'고 보도했다"고 한국의 분위기를 전하기도 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