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해외농구
'사령탑 해임한' 브루클린, 케빈 올리 감독대행 체제로
이진원 기자 | 2024.02.21 17:24
브루클린의 케빈 올리 감독대행 [AP=연합뉴스]

시즌 도중 사령탑을 해임한 미국프로농구(NBA) 브루클린 네츠가 감독대행 체제로 시즌을 이어간다.

21일(이하 한국시간) AP통신에 따르면 브루클린의 숀 마크스 단장은 전날 해임한 재크 본 감독을 대신해 케빈 올리 코치를 감독대행으로 임명했다.

올리 감독대행은 지도자로서 10년 전 코네티컷대학을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 농구 정상으로 이끌었으며 2023년부터 브루클린 코치로 일해 왔다.

브루클린은 동부 콘퍼런스에서 10위인 애틀랜타 호크스(24승 31패)에 2.5경기 차로 뒤진 11위(21승 33패)로 떨어졌다.

10위 안에 들어야 정규리그 7∼10위 팀이 벌이는 플레이 인 토너먼트에 나갈 수 있다.

현재 올스타전 휴식기에 들어간 NBA 정규리그는 23일 재개된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