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골프 골프종합
이효송, 여자 아마추어 아시아퍼시픽 챔피언십 준우승
홍성욱 기자 | 2024.02.05 00:09
이효송 [한국골프협회 제공]

이효송이 제6회 아시아퍼시픽 여자 아마추어 챔피언십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효송은 4일 태국 파타야의 시암 컨트리클럽 워터사이드 코스(파72)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3타를 줄이며 역전 우승을 노렸지만, 합계 16언더파 272타로 단독 2위에 올랐다.

2022년 이 대회에서 공동 3위에 올랐던 이효송은 18언더파 270타를 적어낸 우준웨이(대만)에 2타가 뒤졌다.

이효송은 "이번에는 우승 경쟁을 제대로 한 것 같아서 좋다"며 "전반에 짧은 퍼트를 놓친 것이 아쉽지만 다음에는 꼭 우승하겠다"고 말했다.

우승자 우준웨이는 여자 메이저 대회인 셰브론 챔피언십, 에비앙 챔피언십, AIG 여자오픈에 출전할 자격을 얻었다.

또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호주오픈, 오거스타 내셔널 여자 아마추어대회 등에도 출전할 수 있다.

우준웨이에 5타 뒤진 채 마지막 라운드를 시작한 이효송은 맹렬한 추격전을 벌였고, 15번 홀(파4) 버디로 1타 차까지 따라붙었다.

흔들리던 우준웨이는 15번 홀 버디로 다시 달아났고, 17번 홀(파4)에서는 10m가 넘는 먼 거리에서 버디 퍼트를 성공해 우승에 쐐기를 박았다.

지난해 이 대회에서 준우승한 김민솔은 13언더파 275타로 공동 5위에 이름을 올렸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