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아시아컵 예선 나설 안준호 감독 체제 첫 대표팀 12명 선발...박무빈 포함-재활중인 허훈ㆍ전성현 제외
이진원 기자 | 2024.02.01 05:25
박무빈(C)KBL

대한민국농구협회는 2025 국제농구연맹(FIBA) 아시아컵 예선에 출전할 남자 국가대표 선수 12명을 확정해 31일 발표했다.

최종 명단에는 강상재(DB), 라건아(KCC)를 비롯해 미래 한국 농구를 이끌어갈 이정현(소노), 하윤기(kt)가 포함됐다.

프로농구 울산 현대모비스의 신인 박무빈과 한희원(kt), 오재현(SK)은 처음으로 성인 국가대표팀에 뽑혔다.

부상 또는 재활 중인 허훈(kt)·전성현(소노)·안영준(SK)은 제외됐다.

호주리그에서 뛰는 이현중은 소속팀과의 일정 중복으로 대표팀에 합류하지 못했다고 협회는 설명했다.

안준호 신임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오는 2월 16일 오전 10시 30분에 협회에서 처음 소집돼 19일에 호주로 출국, 22일 호주와 첫 경기를 치른 뒤 귀국한다. 이어 25일에는 강원도 원주에서 태국을 상대로 홈경기를 치른다.

[ 남자국가대표팀 최종 명단 ]

▲ 오재현(SK)

▲ 이우석(현대모비스)

▲ 이정현(소노)

▲ 박무빈(현대모비스)

▲ 최준용(KCC)

▲ 변준형(상무)

▲ 한희원(kt)

▲ 송교창(KCC)

▲ 강상재(DB)

▲ 라건아(KCC)

▲ 하윤기(kt)

▲ 김종규(DB)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