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니콜슨 33점' 한국가스공사, SK에 88:75 승리
이진원 기자 | 2024.01.22 22:25
포효하는 니콜슨. (C)KBL

한국가스공사가 SK에 승리했다. 

한국가스공사는 22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23-2024 정관장 프로농구 정규리그에서 33점을 터뜨린 앤드류 니콜슨을 앞세워 SK를 88-75로 제압했다.

최근 6경기에서 5승 1패를 기록한 한국가스공사는 12승 21패로 단독 8위가 됐다. SK와의 시즌 상대 전적에서도 2승 2패로 균형을 맞춰 만만치 않은 상대임을 각인시켰다.

SK가 주축 선수 김선형, 안영준, 허일영이 부상으로 출전하지 않았다면 한국가스공사도 김낙현, 이대헌이 부상으로 출전하지 못했다.

하지만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20일 울산 현대모비스전에서 42점을 폭발시킨 니콜슨이 다시 위력을 발휘했다. 니콜슨은 1쿼터에 14점, 2쿼터에 6점을 넣어 한국가스공사가 전반전에 49-34로 주도권을 잡는 데 힘을 보탰다.

발목이 좋지 않은 샘조세프 벨란겔도 전반에 9득점, 3어시스트로 상승세를 이끌었다.

3쿼터 한때 16점 차까지 벌어졌던 점수는 SK 자밀 워니가 득점포를 가동하면서 좁혀졌다. 워니의 연속 득점과 최부경의 자유투 1개, 송창용의 3점슛이 들어가면서 2분 44초를 남기고 48-56, 8점 차가 됐다.

한국가스공사는 곧바로 니콜슨의 중거리 슛, 벨란겔의 자유투, 다시 니콜슨의 3점슛 2개 등으로 응수하며 67-54로 앞선 채 마지막 쿼터에 들어갔다.

4쿼터 시작한 지 3분 동안 박지훈이 3점슛 2개를 꽂아 75-58을 만들자 한국가스공사의 분위기는 달아올랐다.

추격의 실마리를 찾지 못하던 SK는 4분여를 남기고 주전 선수들을 벤치로 불러들여 다음 경기를 대비했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