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KOVO, 올스타전 티켓 공식 오픈 전 비정상적 접근에 의한 구매→취소 결정...불법 접속은 법적 대응
홍성욱 기자 | 2024.01.22 10:02

한국배구연맹은 오는 27일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리는 도드람 2023~2024 V-리그 올스타전을 앞두고 비정상적인 접근을 통해 티켓을 예매한 사례를 발견, 이를 일괄 취소 및 환불 조치키로 결정했다.

배구연맹은 공식 티켓 예매일인 22일 오전 11시를 앞두고 시스템 세팅 및 테스트 과정에서 티켓이 구매된 사례를 발견했다. 이는 연맹 홈페이지 내 올스타전 티켓 예매 공지가 나간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총 25개의 계정으로 총 78매의 예매가 이뤄진 것으로 확인됐다.

연맹 자체 조사 결과, 개발자 도구를 활용하여 링크에 직접 접속하는 경우 및 비정상적인 시스템 설정 변경을 통한 접근 등으로 예매가 이뤄진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또한 홈페이지 서버 확인 결과 시스템 오류로 인하여 예매창이 활성화 된 기록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한편, 연맹은 이번 건을 면밀히 검토해 불법적인 방법으로 접속을 한 이용자가 발견될 경우 이에 대해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현재 연맹은 비정상적인 접근을 막기 위해 공식 티켓 예매 당일 해당 시각까지 티켓 구매 페이지 연결 및 결제 시스템의 접근을 이중 차단하고 있다.

올스타전 티켓 예매는 22일 오전 11시부터 KOVO 홈페이지에서 진행된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