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소노, DB서 뛴 오누아쿠 영입…17일부터 출전할 듯
정현규 기자 | 2023.11.13 19:40
오누아쿠 [고양 소노 제공]

고양 소노가 새 외국인 선수 치나누 오누아쿠를 영입했다고 13일 밝혔다.

오누아쿠는 2019-2020시즌 원주 DB에서 뛰며 평균 14.4점, 10.3리바운드를 기록한 수비형 빅맨이다.

키 206㎝인 오누아쿠는 미국 루이빌대 출신으로 2016년 미국프로농구(NBA) 신인드래프트에서 전체 37순위로 휴스턴 로키츠에 지명됐다.

언더슛으로 자유투를 던지는 독특한 폼으로 화제를 모은 오누아쿠는 비자 발급 및 선수 등록이 완료될 경우 17일 부산 KCC와 경기부터 뛸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소노는 "오누아쿠 영입으로 리바운드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골밑 장악을 통해 외곽에서도 많은 기회가 생기는 시너지 효과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소노는 오누아쿠를 영입하는 대신 기존의 재로드 존스를 내보내기로 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