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A대표
'튀니지·베트남' 연파한 클린스만호, FIFA 랭킹 24위로 2계단 상승
강종훈 기자 | 2023.10.27 12:51
A매치에 나선 한국 선수들. (C)KFA

한국 남자 대표팀의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이 9월보다 2계단 올라 24위가 됐다.

26일 발표된 FIFA 랭킹을 보면 한국의 순위는 9월 26위에서 2계단 상승한 24위(랭킹 포인트 1천540.35)다. 7월 28위에서 2회 연속으로 2계단씩 올랐다.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이끄는 우리나라는 지난 13일 튀니지를 4-0, 17일 베트남을 6-0으로 대파했다. 지난달 13일 사우디아라비아전(1-0 승)에 이어 3연승이다.

이로써 지난 3월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 기간에 앞서 출범한 클린스만호의 성적은 3승 3무 2패가 됐다.

현재 축구 세계랭킹 상위에선 아르헨티나, 프랑스, 브라질, 잉글랜드, 벨기에 등 1∼5위는 변화가 없었다.

10월 A매치 기간에 캐나다를 4-1, 튀니지를 2-0으로 잡은 일본은 19위에서 18위(1천612.99)로 한 계단 올랐다.

아시아축구연맹(AFC) 소속 국가로는 일본에 이어 이란(21위), 한국, 호주(27위), 사우디아라비아(57위) 순으로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한국 대표팀을 이끌었던 파울루 벤투 감독이 부임한 아랍에미리트(UAE)는 69위, 김판곤 감독의 말레이시아는 137위,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인도네시아는 145위에 자리했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