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엔터테인먼트 가요 뮤지컬
블랙핑크, 이번 주말 서울서 월드투어 대장정 마무리
이진원 기자 | 2023.09.16 23:58
블랙핑크의 지난 7월 프랑스 파리 스타드 드 프랑스 콘서트 현장 모습.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걸그룹 블랙핑크가 16∼1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서 월드투어 '본 핑크'(BORN PINK)의 대미를 장식하는 앙코르 피날레 공연을 연다.

16일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지난 11개월간 전 세계 34개 도시에서 약 175만명을 동원하며 K팝 걸그룹 사상 최대 규모의 월드투어를 펼쳤다. 걸그룹이 고척스카이돔에서 단독 콘서트를 여는 것도 블랙핑크가 처음이다.

블랙핑크는 지난해 10월 서울 올림픽공원 KSPO돔(체조경기장) 콘서트 이후 11개월 만에 국내 팬을 만나는 자리인 만큼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주최 측은 레이저, 조명, 특수 효과를 대폭 늘려 웅장함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특히 둘째 날인 17일 공연은 위버스 라이브로도 온라인 생중계된다.

블랙핑크 멤버들은 11개월 만의 국내 콘서트를 맞아 "서울에서 만나요"라고 인사하는 영상 메시지도 공개했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