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엔터테인먼트 가요 뮤지컬
블랙핑크, 美 MTV VMA 6개 부문 후보...K팝 스타 대거 올라
이진원 기자 | 2023.09.02 23:45
블랙핑크 [YG엔터테인먼트 제공]

미국 주요 대중음악 시상식인 '2023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VMA)에서 걸그룹 블랙핑크가 6개 부문 후보에 오르는 등 K팝 스타들이 대거 노미네이트됐다.

1일(현지시간) VMA 홈페이지에 공개된 후보 명단에 따르면 블랙핑크는 '베스트 에디팅', '베스트 아트 디렉션', '베스트 코레오그라피(안무)', '베스트 K팝', '그룹 오브 더 이어', '쇼 오브 더 서머' 후보에 올랐다.

블랙핑크는 지난해에는 이 시상식에 직접 참석해 히트곡 '핑크 베놈'(Pink Venom)으로 K팝 걸그룹 최초로 무대를 꾸미기도 했다.

올해 VMA 후보 명단에서는 전 세계에서 사랑받는 K팝의 위상을 그대로 드러내듯 유독 한국 가수들의 선전이 돋보였다.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는 히트곡 '슈거 러시 라이드'(Sugar Rush Ride)로 '그룹 오브 더 이어', '송 오브 서머', '푸시 퍼포먼스 오브 더 이어', '베스트 K팝' 4개 부문에서 노미네이트됐다.

또 전속계약 분쟁을 겪는 중인 걸그룹 피프티 피프티는 글로벌 인기곡 '큐피드'(Cupid)로 '그룹 오브 더 이어', '송 오브 서머', '베스트 K팝' 3개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정국은 빌보드 싱글 차트 '핫 100' 1위에 오른 솔로 데뷔곡 '세븐'(Seven)으로 '송 오브 서머'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이로써 정국은 지난해 찰리 푸스와의 협업곡 '레프트 앤드 라이트'(Left and Right)로 한국 솔로 가수 사상 최초로 이 부문 후보로 오른 이래 2년 연속 노미네이트되는 기록을 세웠다.

이 밖에도 세븐틴·뉴진스 등이 '그룹 오브 더 이어' 후보 명단에 올랐고, 에스파·세븐틴·스트레이 키즈 등은 '베스트 K팝' 부문에서 경쟁하게 됐다.

또 그룹 스트레이 키즈와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퍼포머 명단에 포함돼 시상식에서 직접 무대를 꾸밀 전망이다.

올해 VMA는 오는 12일(현지시간) 미국 뉴저지주 푸르덴셜 센터에서 열린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