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창원LG, 조상현 감독과 2025-2026시즌까지 계약 연장
정현규 기자 | 2023.06.19 14:56
조상현 감독. (C)LG

LG세이커스는 조상현 감독과 ’2025~2026시즌'까지 함께하는 연장 계약에 합의 했다.

조상현 감독은 ’2022~2023시즌' LG세이커스 사령탑으로 선임돼 치밀한 경기 준비, 원활한 소통, 선수 장점에 맞춘 명확한 역할 부여를 바탕으로 조직력을 강화하여 정규리그 2위, 4강 PO에 직행했다.

조상현 감독은 부임시 “데이터를 활용하여 선수들 특성을 잘 살리며, 구단과 선수단과의 끊임없는 소통으로 끈끈한 조직력을 만들어 상위권 전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한 것을 지켜, 창원 팬들에게 4시즌 만에 봄 농구를 선사했다.

LG 구단 관계자는 “조상현 감독은 지속적인 상위권 전력 유지를 위해 꾸준하게 공부하고 소통하며 중장기적 운영 방향에 적합한 감독이다. 또한, 선수단과 신뢰를 바탕으로 구단 목표를 위해 팀 문화를 만들며 이끌어 갈 수 있는 감독으로 판단하여 계약기간을 연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편 연봉 등은 상호 합의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창원LG세이커스는 19일 선수단 훈련 시작으로 ’2023~2024시즌 새로운 목표를 향해 힘찬 날개짓을 시작한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