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디펜딩 챔피언' KGC인삼공사, FA 배병준과 계약 합의
정현규 기자 | 2023.05.15 15:43
배병준. (C)KGC인삼공사

'디펜딩챔피언' 안양 KGC인삼공사프로농구단(단장 이종림)이 ’2023-2024시즌을 대비한 FA(프리에이전트) 시장을 클러치 슈터 배병준(가드)과 재계약 발표로 시작했다.

지난 시즌 FA 1년 계약으로 KGC에 재합류한 배병준은 계약기간 3년, 보수 2억 원(인센티브 2천만 원 포함)에 합의 했다.

배병준은 ’2022-2023시즌 KBL 기량발전상 최종 후보에 오르는 등 괄목할 만한 기록 향상과 자기관리로 커리어 하이 시즌을 보냈다. 또한 강력한 앞선 압박 수비를 병행하면서도 챔피언결정전을 포함한 플레이오프 전체 11경기에서 3점슛 성공률 42.9% 기록 및 클러치 상황에서의 고감도 3점슛으로 승부처에 강한 모습을 입증한 바 있다.

한편, 지난 13일 프로농구 최초 동일 시즌 통합우승 커플 결혼으로 화제를 모았던 배병준 선수은 신혼여행 후 20일 귀국 예정이다.

챔피언결정전 우승 직후 아내 고아라(우리은행)와 포즈를 취한 배병준. 두 선수 모두 통합우승 이후 결혼하게 돼 화제를 모았다. (C)KGC인삼공사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