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KBL, 허웅 등 올스타 선수 24명 유니폼 경매
정현규 기자 | 2022.05.18 14:41

KBL은 5월 18일 오후 2시부터 24일 오후 2시까지 올 시즌 프로농구 올스타로 선발된 24명의 올스타전 유니폼에 대한 경매를 진행한다.

이번 경매에 오르는 올스타 선수 유니폼은 선수가 착용한 사이즈와 동일하게 제작되며 해당 선수의 ‘친필 사인’이 포함돼 있다.

지난 2020-2021 시즌 올스타 유니폼 경매에서는 총 24인의 선수 유니폼이 판매됐으며 총 수익 1,762만 원이 발생했다. 그 가운데 최종 낙찰가 기준 1위는 허웅의 유니폼으로 460만 원에 낙찰됐다.

이번 올스타 유니폼 경매는 KBL 통합 웹사이트에서 참여할 수 있으며, 유니폼 경매 가격은 최소 5만 원부터 시작해 2,000원 단위로 응찰할 수 있다. 경매 종료 후 최고 금액 입찰자에게 우선권을 부여하며, 낙찰자 포기 시 차순위 입찰자에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아울러, 구매의사 없이 임의로 가격만 올리는 행위를 방지하기 위해 예치금 제도를 도입한다. 이는 경매 종료 후 전액 환불 될 예정이며, 낙찰 대상임에도 불구하고 구매하지 않는 고객에 한해서만 패널티 제도로 차감한다.

한편, 이번 올스타 선수 유니폼 판매 금액은 ‘농구 유소년 발전 기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