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통영시 코로나 19 확진자 증가' 2021 박신자컵 서머리그, 무관중 경기로 전환
정현규 기자 | 2021.07.07 10:21

오는 11일부터 16일까지 경상남도 통영시에서 열리는 ‘2021 삼성생명 박신자컵 서머리그’ 경기가 무관중 경기로 전환됐다.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은 대회 개최지인 통영시 내 코로나19 확진자 증가로 인해 기존 ‘통영 시민에 한해 300명 입장 허용’ 방침에서 무관중 경기로 전환 결정 했다.

이에 따라 2015년 처음 시작된 박신자컵 서머리그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무관중 경기로 열리게 됐다. 

올해는 WKBL 6개 구단과 대학선발, U-19 대표팀 등 8개 팀 총 82명이 참가해 자웅을 겨룬다. 한편 이번 대회에는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