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두산, FA 김재호와 3년 총액 25억 원에 계약
정현규 기자 | 2021.01.08 20:56
전풍 사장(왼쪽)과 김재호. (C)두산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두산베어스(사장 전풍)가 8일 내야수 김재호와 FA(프리 에이전트) 계약을 마쳤다. 

두산은 김재호와 계약기간 3년과 총액 25억 원에 계약했다. 계약금 9억 원과 연봉 16억 원이다. 

계약을 마친 김재호는 “두 번째 FA 계약도 두산과 하게 돼 기쁘다. 고참으로 후배들을 잘 이끌겠다”며 “유니폼을 벗는 날까지 최선을 다해 신인의 마음으로 뛰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재호는 지난 2004년 두산에 입단해 활약한 프랜차이즈 스타로 2020시즌 120경기에서 116안타 39타점과 타율 0.289를 기록한 바 있다. 

이로써 두산은 내부 FA 허경민, 정수빈에 이어 김재호와 계약을 마무리하는 성과를 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