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축구 해외축구
'대표팀 소집' 호날두, 코로나19 확진 판정...포르투갈 축구협회 발표
강종훈 기자 | 2020.10.14 05:20
호날두의 경기 장면. (C)프로축구연맹

[스포츠타임스=강종훈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가 코로나 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았다.

포르투갈축구협회는 13일(이하 현지시간) “호날두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고 현재 격리 중이다”라고 발표했다.

포르투갈축구협회는 "호날두가 아무런 감염 증상을 보이지 않았다. 언제 어떤 경로로 확진됐는지 파악되지 않았다. 포르투갈 대표팀 다른 선수와 관계자도 검사를 받았지만 모두 음성 판정이었다”라고 덧붙였다

현재 상황에서 무증상 감염이 확인된 호날두의 감염 경로가 파악되지 않음에 따라 포르투갈축구협회와 방역당국은 애를 먹고 있다. 

호날두는 이탈리아 세리아A 유벤투스 소속으로 UEFA(유럽축구연맹) 네이션스리그 경기 출전을 위해 포르투갈 대표팀에 합류한 상태로 이미 스페인, 프랑스와 경기를 치렀다.

이번 확진 판정에 따라 호날두는 오는 14일 열릴 예정인 스웨덴과전에는 출전할 수 없게 됐다. 호날두는 현재 포르투갈 대표팀 선수들과 격리된 상태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