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두산, 김상진ㆍ공필성ㆍ배영수 코치 영입...보직은 전지훈련 후 최종결정
정현규 기자 | 2020.01.14 11:40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두산베어스가 14일 김상진, 공필성, 배영수 코치를 새로 영입했다.

김상진 코치는 1991년 두산베어스 전신인 OB 유니폼을 입고 프로에 데뷔했다. 8시즌 동안 잠실 마운드를 책임졌고 삼성, SK에서 선수 생활을 이어갔다.

2005년부터 지도자 생활을 한 김상진 코치가 두산 선수들을 가르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베어스 선수 생활 마지막 시즌인 1998년 이후 무려 22년만에 친정팀으로 복귀한 셈이다.

지난해 한국시리즈 우승을 끝으로 현역 은퇴를 선언한 배영수도 두산베어스 코치로 ‘제2의 야구 인생’을 시작한다. 2018시즌 3루 작전 코치를 맡았던 공필성 코치도 다시 한 번 두산 선수들을 지도한다.

한편 2020시즌 코칭스태프 보직은 1,2차 전지훈련을 거쳐 추후 확정될 예정이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