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야구 MLB
‘무너진 커쇼’ 다저스, 워싱턴에 패하며 포스트시즌 마쳐…류현진도 시즌 마감
정현규 기자 | 2019.10.10 19:49
클레이튼 커쇼. (C)스포츠타임스DB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LA다저스가 워싱턴 내셔널스에 패하며 챔피언십시리즈 진출이 좌절됐다.

다저스는 1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최종 5차전 경기에서 연장 접전 끝에 3-7로 패했다. 

이로써 다저스는 시리즈 전적 2승 3패로 챔피언십시리즈에 진출하지 못하고 시즌을 마무리했다. 류현진도 시즌을 마감했다. 

다저스는 초반 3-0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역전패했다. 6회초 1실점한 다저스는 선발 워커 뷸러에 이어 클레이튼 커쇼를 투입하며 지키기에 나섰다. 

하지만 커쇼는 8회초 랜던과 소토에 백투백 홈런을 허용했다. 스코어는 순식간에 3-3 동점이 됐다. 

경기는 연장전으로 향했고, 워싱턴이 10회초 무사 만루에서 캔드릭의 그랜드 슬램으로 경기를 승리로 마무리했다.

류현진은 디비전시리즈 3차전 선발로 등판해 승리투수가 됐지만 시즌이 마무리되면서 다음 시즌을 준비하게 됐다.

류현진은 FA(자유계약선수) 자격을 얻는 만큼, 자신의 가치를 알아주는 팀을 찾아 나서게 된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