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챔프1] ‘박지수 26점’ KB스타즈, 삼성생명에 97:75 승리로 기선제압
정현규 기자 | 2019.03.21 22:40
KB 박지수가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 (C)WKBL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박지수가 26점을 올리며 맹활약했다. KB스타즈가 먼저 1승을 챙겼다.

KB스타즈는 21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우리은행 여자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1차전에서 삼성생명에 97-75로 승리했다.

이 승리로 KB스타즈는 먼저 1승을 챙기며 유리한 고지에 올랐다. KB는 박지수가 38분 38초 동안 코트를 누비며 26점 13리바운드를 잡아내며 승리를 견인했다. 카일라 쏜튼은 3점슛 4개를 포함해 20점을 올렸고, 강아정도 3점슛 4개를 성공시키며 20점을 더했다. 세 선수의 66점 활약에 심성영의 11점까지 더해지며 KB는 초반 리드를 끝까지 지켜냈다.

반면 삼성생명은 티아나 하킨스가 3점슛 2개를 포함해 26점을 올렸고, 김한별과 김보미가 12점씩을 더했지만 승부처에서 역전까지 이르지 못했다.

2쿼터를 52-42로 10점 앞선 KB는 3쿼터에서 박지수의 연속 득점으로 56-44로 격차를 유지했다. 삼성생명은 하킨스의 페인트존 득점과 3점슛이 폭발하며 3쿼터 종료 1분 41초를 남기고 64-68까지 압박했다. KB는 쏜튼의 자유투 1구 성공과 박지수의 인사이드 득점으로 71-64를 7점 차를 만든 가운데 3쿼터를 마무리했다.

마지막 4쿼터, KB는 박지수와 쏜튼의 3점포로 77-66까지 앞서며 흐름을 놓지 않았다. 삼성생명이 박하나의 3점슛과 김한별의 골밑 공략으로 71-79로 다시 격차를 줄이자 쏜튼의 연속 득점으로 다시 달아났다. 강아정은 3점슛을 성공시키며 포효했다. 쏜튼의 3점슛 축포까지 더해지며 KB는 승리를 확인했다.

KB 박지수는 종료 1분 22초전 발목 부상을 당했지만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챔피언결정전 2차전은 오는 23일 청주에서 열린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