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KBL, 재정위 열어 전역하는 이대성ㆍ박병우 징계
정현규 기자 | 2017.01.24 21:59
이대성(왼쪽)과 박병우. (C)KBL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KBL은 24일 재정위원회를 열어 오는 26일 병역 복귀 예정인 원주 동부 박병우와 울산 모비스 이대성에 대한 징계 심의 결과를 발표했다. 

KBL은 지난 2015년 10월 29일 불법 스포츠도박에 관련된 선수들의 징계 심의 결정 당시 두 선수도 혐의가 있는 것으로 파악했으나 해당 시점 군 검찰의 수사가 진행 중이었고, 군 복무 중임을 감안해 심의와 징계를 제대 복귀 시점으로 유예시켰다.

재정위는 군 검찰의 수사 결과와 지난 2015년 10월 29일 재정위원회 당시 징계 수위를 감안해 약식기소 처분을 받은 박병우에게 22경기 출전 정지와 제재금 425만원 및 사회봉사 120시간 징계를, 불기소 처분을 받은 이대성은 10경기 출전 정지와 제재금 225만원 및 사회봉사 60시간의 징계를 결정했다. 제재금은 지난번과 같이 연봉의 5%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지난 2015년 재정위원회 징계는 프로 입문 이후에도 불법행위를 한 선수는 무관용 원칙으로 제명, 약식기소로 벌금 700만원을 부과 받은 선수는 54경기 출전 정지와 제재금 및 사회봉사 120시간, 기소유예 선수는 20경기 출전 정지와 제재금 및 사회봉사 120시간, 불기소(공소권 없음) 선수는 10경기 출전 정지와 제재금 및 사회봉사 60시간의 징계를 내린 바 있다.

이번 징계로 이대성은 2월 22일 이후 경기부터, 박병우는 플레이오프부터 출전이 가능하다. 사회 봉사는 시즌 중임을 감안해 차기 시즌 선수 등록 기한인 올 6월 30일까지 완료토록 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