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SK, FA 보상선수로 롯데 김승회 지명윤길현 이적에 따른 보상선수
정현규 기자 | 2015.12.07 15:10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SK가 FA 윤길현의 롯데 이적에 따른 보상선수로 투수 김승회를 지명했다.

SK는 김승회가 즉시 전력감으로 불펜 전력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했다. 특히 그 동안 선발과 불펜을 오가며 스윙맨으로서 역할을 잘 수행한 점과 작년 시즌에는 마무리로 보직을 변경해 20세이브를 기록하는 등 마운드에서의 다양한 경험과 쓰임새를 높이 평가했다.

또한 노하우가 풍부한 베테랑 투수로서 비교적 젊은 불펜진을 잘 이끌어줄 수 있는 투수라는 점과 항상 마운드 위에서 혼신의 힘으로 던지는 투구 스타일도 김승회를 선택하는데 긍정적인 요소로 작용했다.

김승회는 배명고와 탐라대를 졸업하고 지난 2003년 두산베어스에 2차 5라운드로 입단했고, 2012년 FA를 선언하여 두산 베어스에 복귀한 홍성흔의 보상선수로 롯데자이언츠로 이적했다. 통산 363경기에 출전해 30승 38패 40홀드 24세이브, 평균자책점 4.50을 기록하고 있다.

[사진=김승회. (C)롯데자이언츠]

정현규 기자  chkrab@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존
PREV NEXT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