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이성규 4안타 5타점 맹활약' 삼성, NC에 15:6 대승 거두며 5연패 탈출
정현규 기자 | 2024.07.11 02:23
이성규 [삼성 라이온즈 제공]

외국인 타자와 코칭스태프까지 교체하며 분위기 쇄신에 나선 삼성 라이온즈가 후반기 첫 경기에서 반등의 실마리를 찾았다.

삼성은 10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 SOL 뱅크 KBO리그 NC 다이노스와 홈경기에서 이성규와 구자욱의 홈런포를 포함해 장단 16안타를 몰아쳐 15-6으로 승리했다.

전반기 막판 당한 5연패의 사슬을 끊은 삼성은 후반기 선두 경쟁을 이어갈 수 있는 발판을 만들었다.

이날 NC는 1회초 박건우가 우월 솔로아치를 그려 선취점을 뽑았다. 그러나 공수 교대 후 삼성 타선이 폭발했다.

삼성은 1회말 1사 후 이재현이 볼넷을 고르자 구자욱이 우중간 2루타를 날려 1-1을 만들었고 강민호는 좌전 안타를 때려 2-1로 역전시켰다.

박병호와 김영웅의 연속안타로 1점을 추가한 삼성은 이성규가 우중간 펜스를 넘어가는 3점 홈런을 쏘아 올려 단숨에 6-1로 달아났다.

삼성은 5회에도 구자욱의 솔로홈런 등으로 2점을 추가했다.

NC는 3-10으로 뒤진 7회초 박건우가 좌월 3점 홈런을 날려 6-10으로 추격했다.

그러나 삼성은 8회말 집중 5안타로 5점을 뽑아 쐐기를 박았다. 이성규는 4타수 4안타 1볼넷 5타점으로 펄펄 날았다. 2루타가 없어 아쉽게 사이클링히트를 놓쳤다.

NC 박건우는 홈런 두 방을 포함해 4타점을 기록하며 9시즌 연속 100안타를 돌파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