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축구 A대표
울산 HD구단 "팬들 감정 존중…홍명보 감독 떠나야 할 시점 도래"
강종훈 기자 | 2024.07.10 02:11
축구대표침 사령탑으로 선임된 홍명보 감독 [연합뉴스]

울산 HD가 축구대표팀 사령탑으로 선임된 홍명보 감독에 대해 "팬들의 감정을 존중한다. 멋지게 보냈으면 한다"라며 응원의 글을 남겼다.

울산 김광국 대표는 9일 구단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홍명보 감독이 떠나게 됐다. 많은 팬분이 약속을 어겼다며, 거짓말을 했다며, 존중받지 못했다고 화를 내기도 한다"라며 "충분히 팬들의 감정을 존중한다. 우리 구단이 리그를 가볍게 보거나 구단의 목표와 팬의 염원을 가볍게 생각해서 그런 것은 아니다. 우리 구단만의 자부심과 자신감이 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김 대표는 "홍 감독에게도 혹시나 '국대 감독 선정에 실패하고 최선이 홍 감독이라며 요청해온다면 도와줘야 한다'는 메시지는 수시로 전달됐다"라며 "이제 떠나야 할 시점이 도래했고, 새로운 도전과 목표에 마음이 움직인 상대를 보내주어야 한다. 멋지게 보냈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홍 감독이 꽃길만 걸을 수도 있고, 어려움에 빠질 수도 있다"라며 "홍명보 감독 후임 감독에 대한 작업을 열심히 진지하게 하고 있다. 구단을 믿고 기다려 달라"고 덧붙였다.

김 대표는 특히 "우리의 목표인 리그 3연패도 흔들림 없이 달성하겠다"라며 "내년 클럽월드컵에서도 멋지고 치열한 경기력으로 세계 최고의 클럽팀들 사이에서도 팬들이 움츠러들지 않고 자랑스러워할 빛나는 시간을 준비하겠다. 홍 감독과의 이별도 멋지게 해주시길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강종훈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