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야구 MLB
김하성은 시즌 두 번째 결장, 샌디에이고는 5연패 수렁
정현규 기자 | 2024.06.19 16:11
김하성 [AP=연합뉴스]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올해 두 번째로 경기에 결장했다.

김하성은 19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의 시티즌스뱅크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MLB) 필라델피아 필리스와의 방문 경기에 나오지 않고 온전히 쉬었다.

김하성은 이날 현재 팀이 치른 77경기 중 75경기에 선발 출전했다. 5월 23일 신시내티 레즈전과 이날 두 번 벤치에 머물렀다.

김하성은 미국 시간으로 5월 31일부터 6월 12일까지 13연전을 치르고 하루 쉰 뒤 4경기를 더 뛰는 등 빡빡한 일정을 치렀다. 체력 부담이 큰 유격수여서 배려 차원에서 이날 쉰 것으로 보인다.

샌디에이고는 3-2로 앞선 9회말 닉 카스테야노스에게 끝내기 인정 2루타를 맞고 3-4로 져 5연패 수렁에 빠졌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