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KBL
LG서 뛴 텔로, 도핑방지규정 위반…27경기 출전 정지
이진원 기자 | 2024.06.14 18:48
후안 텔로 [KBL 제공]

2023-2024시즌 프로농구 창원 LG에서 뛴 외국인 선수 후안 텔로가 도핑방지규정 위반으로 정규리그 27경기 출전 정지 제재를 받았다.

KBL은 14일 "한국도핑방지위원회(KADA)에서 3월 실시한 텔로의 도핑 검사 결과 금지약물에 해당하는 프레드니솔론이 검출됐다"며 "텔로는 정규리그 총경기 수의 50% 출전 정지 제재를 받았으며 출전 정지는 5월 24일부터 적용된다"고 발표했다.

LG는 2024-2025시즌 외국인 선수 구성을 아셈 마레이와 대릴 먼로로 마쳤고, 다른 팀에서 출전 정지 징계를 소화해야 하는 텔로를 영입할 가능성은 희박한 만큼 텔로의 KBL 경력은 사실상 끝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