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골프 골프종합
박민지, 장하나 제치고 KLPGA 통산 상금 1위 등극
홍성욱 기자 | 2024.05.27 00:50
박민지 [KLPGA 제공]

박민지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통산 상금 1위에 올랐다.

박민지는 26일 경기도 여주 페럼 클럽(파72)에서 열린 E1 채리티 오픈(총상금 9억 원)을 공동 3위(5언더파 211타)로 마쳤다.

상금 4천612만5천 원을 받은 박민지는 통산 상금 57억9천778만3천448원을 기록, 이 부문 종전 1위 장하나(57억7천49만2천684원)를 제쳤다.

장하나가 통산 상금 1위 자리에서 내려온 것은 2018년 4월 29일 이후 2천219일 만이다.

박민지는 2021년, 2022년 내리 6승씩 따내며 한 시즌 획득 상금 1위(15억2천137만4천313원), 2위(14억7천792만1천143원) 기록을 차례로 작성했다.

2023년에도 2승을 보태 통산 18승을 쌓은 가운데 상금 6억5천여만원을 벌어들여 장하나를 바짝 추격했다.

올 시즌 들어 박민지는 이번 대회를 포함해 6개 대회에서 1억816만8천40원을 모았다.

박민지는 이날 대회를 마치고 "목표로 삼았던 기록은 아니라 크게 의미를 두진 않았지만, 이 기록 제일 상단에 내 이름이 있다는 것에 감사하고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