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야구 MLB
배지환, 선제 타점에 멀티 출루·도루까지 만점 활약...피츠버그는 애틀랜타에 4:1 승리
정현규 기자 | 2024.05.26 17:08
도루를 시도하는 배지환(왼쪽) [AP=연합뉴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에서 뛰는 한국인 야수 배지환이 멀티 출루에 타점을 곁들이는 만점 활약으로 팀 승리에 앞장섰다.

배지환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 PNC 파크에서 열린 2024 MLB 정규시즌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홈경기에 9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 2타수 1안타 1볼넷 1타점 1득점에 도루도 한 차례 성공했다.

지난 22일 빅리그 복귀 후 3번째 경기를 치른 배지환의 시즌 타율은 0.222(9타수 2안타)로 올랐다.

배지환은 0-0으로 맞선 3회 선두타자 재러드 트리올로의 2루타로 만든 무사 2루에서 타석에 등장, 중견수 앞 적시타로 타점을 냈다. 2022년 빅리그에 데뷔한 이래 40번째 타점이다.

1루를 밟은 배지환은 곧장 2루를 훔쳐 시즌 2호 도루에 성공했으나 후속타가 터지지 않아 홈은 밟지 못했다.

5회에는 선두타자로 나와서 우익수 직선타로 아쉽게 물러난 배지환은 7회 1사 후 볼넷을 골라냈다.

앤드루 매커천의 단타로 2루를 밟은 배지환은 브라이언 레이놀즈의 적시타로 홈에 안착해 4-1로 달아나는 득점을 책임졌다.

배지환이 활약한 피츠버그는 애틀랜타에 4-1로 승리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