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해외농구
'돈치치·어빙 63점 합작' 댈러스, 미네소타에 기선 제압
이진원 기자 | 2024.05.23 15:23
댈러스의 루카 돈치치 [USA투데이=연합뉴스]

댈러스 매버릭스가 서부 콘퍼런스 결승에서 기선을 제압했다.

댈러스는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의 타깃 센터에서 원정 경기로 열린 2023-2024 NBA 플레이오프 서부 콘퍼런스 결승(7전 4승제) 1차전에서 미네소타 팀버울브스를 108-105로 힘겹게 물리쳤다.

루카 돈치치가 33점, 카이리 어빙이 30점을 넣어 댈러스의 승리를 이끌었다.

4쿼터에만 15점을 넣은 돈치치의 막판 활약이 빛났다.

마지막 쿼터 3분 14초를 남기고 98-102로 끌려가던 댈러스는 돈치치의 3점 슛으로 추격의 불씨를 살렸다.

1분 56초를 남기고는 P.J. 워싱턴의 3점 슛으로 104-102로 전세를 뒤집은 댈러스는 다시 터진 돈치치의 점프 슛으로 106-102로 달아났다.

종료 7초 전 106-104, 2점 차로 쫓겼지만 어빙과 마이크 콘리가 자유투로 점수를 보태 승리를 굳혔다.

미네소타의 주축 선수 앤서니 에드워즈는 댈러스의 수비에 막혀 19득점에 그쳤고, 칼 앤서니 타운스도 후반에만 16점을 넣는 부진을 면치 못했다.

2차전은 25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 23일 NBA 전적 ]

▲ 서부 콘퍼런스 결승

댈러스(1승) 108-105 미네소타(1패)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