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해외농구
'17점 차를 뒤집었다' 댈러스, 오클라호마시티에 117:116 승리...2년 만에 서부 콘퍼런스 결승 진출
이진원 기자 | 2024.05.19 17:34
오클라호마시티와 6차전에서 공격을 시도하는 댈러스의 돈치치 [EPA=연합뉴스]

댈러스 매버릭스가 17점 차 열세를 뒤집고 2년 만에 서부 콘퍼런스 결승에 다시 올랐다.

댈러스는 1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댈러스의 아메리칸 에어라인스 센터에서 열린 2023-2024 NBA 플레이오프(PO) 서부 콘퍼런스 2라운드(7전 4승제) 6차전 오클라호마시티 선더와 홈 경기에서 117-116으로 이겼다.

4승 2패로 시리즈를 통과한 댈러스는 2021-2022시즌 이후 2년 만에 다시 서부 콘퍼런스 결승에 진출했다.

댈러스의 서부 결승 상대는 현재 3승 3패로 맞서 있는 덴버 너기츠-미네소타 팀버울브스의 7차전 승자가 된다.

정규리그에서 50승 32패를 기록해 서부 5위에 오른 댈러스는 서부 1위 오클라호마시티(57승 25패)를 상대로 1점 차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경기 종료 20초를 남기고 오클라호마시티의 쳇 홈그렌에게 덩크슛을 내줘 115-116으로 역전당한 댈러스는 종료 2.5초 전에 P.J 워싱턴이 3점슛 동작 중에 반칙을 얻어 자유투 3개 기회를 잡았다.

워싱턴은 1, 2구를 모두 넣어 117-116으로 경기를 뒤집은 뒤 마지막 3구째에 실패했으나 이미 타임아웃을 다 소진한 오클라호마시티가 다시 공격에 나서기에는 너무 짧은 시간만 남아 있었다.

댈러스는 3쿼터 중반 60-77로 17점이나 끌려갔으나 루카 돈치치가 29점, 10어시스트, 10리바운드로 트리플더블을 달성하고, 카이리 어빙과 데릭 존스 주니어가 나란히 22점씩 보탠 덕분에 역전승을 일궜다.

댈러스는 2021-2022시즌 서부 결승에서는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에 1승 4패로 졌다. 댈러스의 최근 챔피언결정전 진출은 우승을 차지한 2010-2011시즌이다.

서부 1위로 정규리그를 마쳐 이변을 일으킨 '돌풍의 팀' 오클라호마시티는 샤이 길저스 알렉산더가 36점을 넣으며 분전했으나 플레이오프 2라운드에서 시즌을 마무리하게 됐다.

동부 콘퍼런스에서는 동부 1위 보스턴 셀틱스가 먼저 결승에 올라 있고, 뉴욕 닉스와 인디애나 페이서스가 역시 3승 3패로 맞서 있다.

[ 19일 NBA 전적 ]

▲ 서부 콘퍼런스 2라운드

댈러스(4승 2패) 117-116 오클라호마시티(2승 4패)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