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배구 V리그
OK금융그룹 곽명우↔현대캐피탈 차영석+신인 1R 지명권 트레이드
홍성욱 기자 | 2024.04.20 08:30
유니폼을 바꿔 입은 차영석(왼쪽)과 곽명우. (C)OK금융그룹

OK금융그룹이 19일 현대캐피탈에 세터 곽명우를 내주고, 미들 블로커 차영석과 2024-2025 신인 드래프트 1라운드 지명권을 받는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곽명우는 2013-2014시즌 V리그 신인 드래프트 2라운드 1순위로 OK금융그룹 배구단에 입단했다. 이후 10시즌 동안 한 팀에서만 뛰며 2014-2015시즌, 2015-2016시즌 OK금융그룹 배구단의 2연속 챔피언결정전 우승에 공헌했다.

2023-2024시즌에도 34경기 126세트에 출전하며 안정적인 경기 운영으로 OK금융그룹 배구단의 챔피언결정전 진출을 이끌었다.

차영석은 2016-2017시즌 신인 드래프트 2라운드 2순위로 현대캐피탈에 지명돼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속공 능력이 뛰어난 차영석은 2023-2024시즌 속공 4위에 올랐고,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뒤 현대캐피탈과 잔류 계약을 했다. 하지만, 곧바로 트레이드돼 OK금융그룹에서 새 출발 한다.

양 팀 관계자는 "새로운 출발을 앞둔 두 팀의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진 트레이드"라고 설명했다.

홍성욱 기자  mark@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