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해외야구 MLB
'시즌 첫 홈런' 애런 저지, 켈리 상대로 역전 투런포
정현규 기자 | 2024.04.04 16:44
개막 7경기 만에 시즌 1호 홈런을 친 양키스 에런 저지 [AP=연합뉴스]

두 시즌 전인 2022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아메리칸리그(AL) 홈런왕 에런 저지(뉴욕 양키스)가 개막 7경기 만에 올 시즌 첫 홈런을 터트렸다.

저지는 4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 체이스필드에서 열린 2024 MLB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방문 경기에서 0-1로 끌려가던 4회 역전 2점 홈런을 쐈다.

1사 1루에서 타석에 선 저지는 애리조나 선발 메릴 켈리의 2구째 시속 93마일(약 150㎞) 싱커를 놓치지 않고 가운데 펜스를 넘겼다. 타구 속도 시속 108.9마일(약 175㎞), 비거리는 약 121m가 나왔다.

저지가 시즌 첫 홈런을 뽑은 상대인 켈리는 과거 KBO리그 SK 와이번스(현 SSG 랜더스)에서 뛰고 MLB로 돌아가 에이스로 도약한 선수다.

저지는 올해 시범경기에서 10경기에 출전해 홈런을 하나도 치지 못했다. 정규시즌 개막 이후에도 타격 부진에 허덕였던 그는 이날 경기에서 4타수 2안타(1홈런) 1볼넷 3타점으로 활약하며 부진 탈출을 예고했다.

이날 경기를 포함한 저지의 시즌 성적은 타율 0.179(28타수 5안타), OPS(출루율+장타율) 0.630이다.

최근 몇 년 동안 저지와 AL 홈런왕 경쟁을 벌였던 오타니 쇼헤이(로스앤젤레스 다저스)도 시즌 초반 침묵이 길어지면서, 두 선수 가운데 누가 먼저 마수걸이 홈런을 때릴지가 관심사였다.

통역사 미즈하라 잇페이의 '도박 스캔들'에 연루된 오타니는 개막 8경기 동안 홈런포를 가동하지 못하고 있다.

저지는 오타니보다 먼저 침묵을 깼고, 양키스는 연장 11회 접전 끝에 6-5로 승리해 개막 7경기에서 6승 1패의 상승세를 이어갔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