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야구 KBO
'고영표 6이닝 무실점 완벽투' kt, KIA에 10:6 승리로 3연패 탈출
정현규 기자 | 2024.04.02 22:09
역투하는 고영표 [연합뉴스]

kt wiz가 고영표의 시즌 첫 퀄리티스타트와 포수 장성우의 3점 홈런을 앞세워 3연패를 끊었다.

kt는 2일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KIA 타이거즈와 벌인 2024 신한 SOL뱅크 KBO리그 홈경기에서 10-6으로 이겼다.

지난달 27일 두산 베어스를 상대로 한 시즌 첫 등판에서 4이닝 동안 무려 안타 13개를 얻어맞고 9실점을 하면서 패전 투수가 된 고영표는 이날 6이닝 산발 7피안타 무실점으로 역투해 승리를 안았다.

고영표는 1회 무사 1, 2루, 3회 2사 1, 3루, 5회 무사 2루, 6회 1사 2루 등 숱한 고비를 모두 실점 없이 넘겨 연패 탈출의 발판을 쌓았다.

kt는 4회 2사 1루에서 터진 조용호의 우선상 2루타로 0의 균형을 깼다. 이어 KIA 선발 양현종이 볼넷 2개를 내주며 흔들린 6회 1사 2, 3루에서 장성우의 가운데 펜스를 넘어가는 석 점 홈런으로 승기를 잡았다.

kt는 4-0으로 앞선 7회 더 멀리 도망갔다. 천성호의 내야 안타, 멜 로하스 주니어의 좌선상 2루타로 엮은 7회 1사 2, 3루에서 대타 김민혁이 2타점 우전 적시타로 KIA를 추격권 밖으로 밀어냈다.

김민혁은 7-1로 승기를 굳힌 8회에도 3타점 좌중월 2루타를 터뜨려 5타점을 쓸어 담았다.

9회초 이우성의 스리런 홈런 등으로 5점을 쫓아간 KIA는 8회 대량 실점의 아쉬움만 더욱 진하게 곱씹었다.

정현규 기자  sport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