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농구 WKBL
'김단비 22점 활약' 우리은행, 하나원큐 추격 따돌리며 공동 선두
이진원 기자 | 2023.12.01 22:56
김단비. (C)WKBL

아산 우리은행이 부천 하나원큐를 물리치고 청주 KB스타즈와 공동 선두를 이뤘다.

우리은행은 1일 아산 이순신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우리WON 2023-2024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홈 경기에서 하나원큐에 64-54로 승리했다.

개막 6연승을 달리다 직전 KB와 경기에서 패해 2위로 내려앉았던 우리은행은 이날 승리로 KB와 7승 1패 동률을 맞추며 공동 1위가 됐다. 또 하나원큐 상대 올 시즌 2연승을 기록했다.

3쿼터까지 대등한 승부를 펼쳤으나 막판 집중력과 득점력이 확 내려가며 허무하게 패한 하나원큐는 그대로 5위(2승 6패)를 유지했다.

팽팽하던 승부에 균열이 나기 시작한 건 4쿼터 초반부터였다. 김단비의 중거리 2점이 림을 가르고 이어진 하나원큐 공격에서 김애나가 패스 실수를 범한 것이 박혜진의 3점으로 마무리되면서 우리은행이 53-47로 앞서나갔다.

흐름을 탄 우리은행은 김단비의 3점과 최이샘, 박혜진 등의 득점으로 성큼성큼 달아났고, 격차는 어느새 두 자릿수까지 벌어졌다.

김단비가 양 팀을 통틀어 가장 많은 22점을 넣고 리바운드 7개를 잡아내며 우리은행 승리에 앞장섰다. 13점 9리바운드로 '더블더블급' 활약을 펼친 박지현의 활약도 빛났다. 노현지는 개인 통산 300경기 출전 기록을 세웠다.

이진원 기자  press@thesportstimes.co.kr

<저작권자 © 스포츠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